We Make Loud Culture

Dizcul » Broadcast

조승우X박신혜, ‘시지프스: the myth’ 티저 포스터 공개

Posted on 2021.01.08 | By

0 Flares Twitter 0 Facebook 0 Filament.io 0 Flares ×

0001250266_001_20210108090549937 0001250266_002_20210108090549947 0001250266_003_20210108090549953

 

JTBC 10주년 특별드라마 ‘시지프스: the myth’가 배우 조승우와 박신혜, 그리고 정체를 알 수 없는 의문의 존재를 담은 3인 티저 포스터를 공개했다.

 

‘시지프스: the myth’는 우리의 세상에 정체를 숨기고 살아가고 있는 존재를 밝혀내려는 천재공학자 한태술(조승우 분)과 그를 위해 멀고도 위험한 길을 거슬러온 구원자 강서해(박신혜)의 여정을 그린 판타지 미스터리 드라마다.

 

8일 공개된 티저 포스터는 대체불가 배우, 조승우와 박신혜의 존재감과 더불어, 판타지 미스터리라는 ‘시지프스’만의 특별한 색깔과 정체성까지 담겨 있어 예비 시청자의 시선을 사로잡는다.

 

먼저 천재공학자 한태술 역으로 분한 조승우는 강렬한 눈빛으로 단숨에 분위기를 장악하고 있다.

 

날카롭고도 영민한 눈빛은 금방이라도 우리 세상에 정체를 숨기고 살아가는 존재들을 솎아낼 것만 같다. 한태술을 구하고 위기에 빠진 세상을 구하기 위해 과거로 돌아온 강서해 역의 박신혜는 기필코 목적을 이루고자 하는 강건한 의지가 돋보인다.

 

벌써부터 많은 이야기와 감정을 압축시키고 있는 두 사람의 깊은 눈빛에 ‘시지프스’에 대한 기대감이 높아진다.

 

이 포스터의 중점은 이뿐만이 아니다. 바로 ‘우리의 세상에 정체를 숨기고 살아가는 있는 존재’가 처음으로 실루엣으로나마 모습을 드러내면서 미스터리함을 더한 것.

 

얼굴은 보이지 않음에도 뿜어져 나오는 범상치 않은 아우라로 인해 그가 예사로운 인물이 아니라는 사실을 짐작할 수 있다. 과연 이 실루엣 뒤에 숨어 있는 미지의 존재는 누구인지, 날카로운 촉이 곤두선다.

 

무엇보다 세 인물에게서 공통적으로 보이는 붉은 ∑(시그마) 기호는 예비 시청자들의 추리력을 극대화 시키는 또 다른 포인트. 그리스 문자이면서 수학에서는 수열의 합을 뜻하는 이 기호가 ‘시지프스’에서 어떤 의미를 내포하고 있을지도 궁금증이 높아진다.

 

여기에 “고대 그리스어로 시지프스의 첫 글자가 ‘∑’다. 그만큼 시그마가 ‘시지프스’ 세계관의 핵심 축을 담당하고 있다는 뜻이기도 하다. 잘 살펴보면 드라마 로고에서도 같은 기호를 발견할 수 있을 것”이라는 제작진의 전언이 더해지니 호기심은 한층 더 고조된다.

 

한편, 드라마 ‘시지프스’는 ‘런 온’ 후속으로 오는 2월 방송 예정이다.

 

사진/JTBC

노준영 nohy@dizcul.co.kr

지정된 태그가 없습니다

Comments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