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e Make Loud Culture

Dizcul » Broadcast

서강준 “연기 할수록 책임감 커져…성장할 것이라고 믿는다”

Posted on 2020.09.18 | By

0 Flares Twitter 0 Facebook 0 Filament.io 0 Flares ×

202009181004032410_1_20200918100546214 202009181004032410_2_20200918100546227 202009181004032410_3_20200918100546249

 

배우 서강준의 시크하면서도 모던한 분위기가 느껴지는 화보가 9월 18일 공개됐다. ‘엘르’ 10월 호를 통해 공개된 화보 속 서강준은 가을 느낌이 물씬 풍기는 의상을 특유의 클래식한 무드로 완벽하게 소화했다. 특히 블랙홀처럼 빠져드는 깊은 눈빛으로 분위기를 압도하며 헤어 나올 수 없는 마법 같은 매력을 발산했다.

 

화보와 함께 진행된 인터뷰에서 서강준은 드라마 ‘날씨가 좋으면 찾아가겠어요’ 종영 이후 운동에 열중하고 있다고 근황을 전했다. 그는 “원래 세상을 냉정하게 바라보는 편이다. 그런데 지금은 좋은 것, 아름다운 ‘꽃밭’을 지향하며 사는 것도 좋겠다는 생각이든다”며 일상에 대한 단상을 전했다.

 

또 가장 도전적이었던 작품으로 첫 장르물이었던 드라마 ‘왓쳐’를 꼽은 서강준은 “연기를 하면 할수록 부족함이 더 많이 보이는데 덩달아 책임감도 커진다. 이런 부담감이라기 보다 연기가 너무 좋아서 자연스레 드는 욕심에 가깝다. 견뎌내면서 성장하게 될 거라고 믿는다”라고 말하며 연기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한편, 서강준의 화보와 인터뷰는 ‘엘르’ 10월호와 ‘엘르’ 웹사이트에서 만나볼 수 있다.

 

사진/엘르

노준영 nohy@dizcul.co.kr

지정된 태그가 없습니다

Comments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