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e Make Loud Culture

Dizcul » Broadcast

‘본 어게인’ 장기용X진세연X이수혁, 환생 스틸 공개…“기대감 상승”

Posted on 2020.03.25 | By

0 Flares Twitter 0 Facebook 0 Filament.io 0 Flares ×

0000640401_001_20200325091625839

 

‘본 어게인’ 장기용, 진세연, 이수혁의 두 번째 생(生)을 공개했다.

 

KBS 월화극의 새로운 시작을 알리는 새 월화드라마 ‘본 어게인’은 두 번의 생으로 얽힌 세 남녀의 운명과 부활을 그리는 환생 미스터리 멜로드라마다.

 

장기용(공지철/천종범 역), 진세연(정하은/정사빈 역), 이수혁(차형빈/김수혁 역) 세 배우는 극 중 1980년대와 30여년 후 현세를 통해 1인 2역에 도전한다. 그동안 80년대의 아날로그 감성을 선보인데 이어 환생 후 모습은 확 달라져있어 더욱 시선을 집중시킨다.

 

엘리트 의대생인 천종범(장기용 분)은 서점 안에 앉아 무언가를 떠올리고 있고 뼈 고고학자 정사빈(진세연 분)은 그 서점 앞에서 내리는 눈을 구경, 검사 김수혁(이수혁 분)은 사건의 연락을 받은 듯 무심히 서점을 지나고 있다.

 

특히 밖으로 나온 천종범은 정사빈이 있던 자리에서 똑같은 모습으로 내리는 눈에 손을 뻗고 있는가 하면 김수혁의 뒤로는 정사빈의 뒷모습이 보여 눈길을 끈다. 아직 서로를 인식하지 못한 채 스쳐지나갔지만 결국 얽히고설켜 다시 만날 운명을 짐작케 하는 것.

 

30여년 전 세 사람의 영혼을 강렬하게 옭아맨 전생은 무엇일지, 현세에서는 또 어떤 모습과 사건으로 만나게 될지 시청자들을 궁금해지게 만들고 있다.

 

뿐만 아니라 장기용, 진세연, 이수혁이 전생과 현세 속 180도 다른 두 명의 인물을 어떻게 표현해낼지 연기 변신에 대한 호기심, 세 배우의 케미스트리 역시 관전 포인트로 기대 받고 있다.

 

한편, ‘본 어게인’은 오는 4월 20일 월요일 밤 10시에 첫 방송될 예정이다.

 

사진/UFO프로덕션, 몬스터유니온

노준영 nohy@dizcul.co.kr

지정된 태그가 없습니다

Comments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