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e Make Loud Culture

Dizcul » Dizculism

DAY6, 월드 투어 대망의 피날레…”아름다운 사람들과 행복한 공연 만들 수 있어 영광”

Posted on 2020.02.03 | By

0 Flares Twitter 0 Facebook 0 Filament.io 0 Flares ×

DAY6_월드투어_마드리드 200131_DAY6_월드투어_마드리드_전경

 

DAY6(데이식스)가 유럽에서 두 번째 월드 투어의 피날레를 장식했다.

 

DAY6는 지난해 8월 9일 송파구 잠실 실내 체육관에서 개최한 서울 콘서트를 시작으로 ‘DAY6 WORLD TOUR ‘GRAVITY”(데이식스 월드 투어 ‘그래비티’)에 돌입했다.

 

아시아, 미주, 유럽 등 세계 각지를 누비고 지난 1월 31일(이하 현지시간) 마드리드를 끝으로 6개월에 걸친 투어를 마무리했다.

 

멤버들은 “아름다운 사람들과 행복한 공연을 함께 만들 수 있어서 영광이었다. 전 세계의 팬분들을 만나 뵐 수 있어서 벅찼고 항상 행복하고 건강하셨으면 좋겠다”라는 소감을 전했다.

 

“다음에는 더 좋은 모습을 보여드릴 수 있게 많은 준비를 하고 싶다”라는 포부도 함께 밝혀 세 번째 월드 투어에 대한 기대감을 키웠다.

 

이번 월드 투어는 DAY6의 높아진 인기를 증명한 시간이었다.

 

서울, 대구, 부산을 거쳐 미주 7개 도시, 아시아, 호주 그리고 밀라노, 파리, 런던, 암스테르담, 베를린, 리스본 등 유럽을 누비며 ‘총 26개 지역 32회 공연’의 역대급 규모를 기록했다.

 

미주 투어 당시 미국의 간판 모닝쇼인 FOX5 채널의 ‘Good Day New York'(굿 데이 뉴욕)은 “DAY6는 무수한 K팝 음악 속 그들만의 사운드를 표현하는 그룹”이라고 조명했다.

 

미국 NBC 온라인 프로그램 ‘액세스'(Access), 인터넷 라디오 방송사 ‘아이도비 라디오'(idobi Radio), ‘틴 보그'(Teen Vogue), ‘세븐틴'(Seventeen) , 얼루어(Allure) 등 각종 유력 매체의 뜨거운 러브콜도 화제를 모았다.

 

DAY6는 글로벌 팬들과 소통하며 언어의 장벽을 뛰어넘는 음악의 힘을 과시했다. 또 가창과 연주를 완벽 소화해내는 올라운더 ‘K팝 대표 밴드’의 위상을 재입증했다.

 

처음으로 음악 방송 1위를 안겨준 ‘한 페이지가 될 수 있게’부터 ‘믿고 듣는 데이식스’로 자리매김하게 해준 ‘예뻤어’, ‘Congratulation'(콩그레츄레이션) 등 명곡으로 구성한 세트 리스트로 관객들의 마음을 훔쳤다.

 

현지 팬들은 멤버들이 작사, 작곡한 노래를 한국어 가사로 따라 부르는 등 열렬한 호응과 성원으로 공연장 분위기를 훈훈하게 달궜다.

 

한편, DAY6는 2020년에도 더 많은 ‘My Day'(팬덤명 : 마이데이)와 끈끈한 유대감을 쌓는다.

 

팬클럽 ‘My Day’ 3기 모집을 앞두고 있으며, 이와 관련된 상세 내용은 순차적으로 공개될 예정이다.

 

사진/JYP엔터테인먼트

노준영 nohy@dizcul.co.kr

지정된 태그가 없습니다

Comments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