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e Make Loud Culture

Dizcul » Music

방탄소년단X트와이스X마마무X세븐틴, 34회 ‘골든디스크’ 출연 확정

Posted on 2019.12.09 | By

0 Flares Twitter 0 Facebook 0 Filament.io 0 Flares ×

201912090912354967_1_20191209092603239

 

골든디스크어워즈 사무국이 이번 ‘골든디스크어워즈 with 틱톡’ 참석을 확정한 가수 라인업을 공개했다.

 

디지털 음원 부문 시상이 진행되는 2020년 1월 4일엔 마마무, 잔나비, 트와이스, 폴킴 등이 출연해 무대를 꾸민다.

 

음반 부문 시상이 진행되는 1월 5일엔 방탄소년단, 세븐틴, 트와이스 등이 공연을 펼친다.

 

이들은 모두 본상 후보다. 음원 또는 음반으로 높은 성적을 기록한 가수들이 가장 먼저 라인업에 이름을 올렸다.

 

방탄소년단은 음반날 출연을 결정했다. 28회에서 신인상을 받은 방탄소년단은 이후 매년 골든디스크어워즈를 찾고 있는 단골 출연자다. 29회부터 매년 음반 본상을 받았고, 32회 때 음원과 음반 부문에서 모두 본상을 수상했을 뿐만 아니라 처음 골든디스크어워즈에서 음반 대상까지 받았다. 이어 33회까지 2년 연속 음반 부문 대상을 받으며 기염을 토했다. 올해도 방탄소년단은 음원과 음반 부문 모두 후보에 이름을 올렸다. 본상 수상 여부 뿐만 아니라 몇 관왕을 할지 또 3년 연속 대상을 받을지에도 관심이 집중된다.

 

30회에서 신인상을 받은 뒤 매년 음반 본상을 받은 세븐틴이 올해도 골든디스크에 참석한다. 데뷔 이래 최고 판매고를 기록한 ‘An Ode’로 음반 부문 본상 후보에 올라 눈길을 끈다. 매년 눈부시게 성장하고 있다.

 

트와이스는 양일 모두 출연해 무대를 꾸민다. 발라드 가수가 주름잡고 있는 음원 시장과 보이 그룹이 장악한 음반 시장에서 전혀 흔들림없이 음원과 음반 모두 높은 성적을 유지하는 가수다. 그 결과 이번에도 음원과 음반 본상 후보에 모두 이름을 올렸다. 31회 때 ‘CHEER UP’으로 디지털 음원 부문 대상을 처음 받은 트와이스는 이후 32회와 33회 연속 음원과 음반 본상을 싹쓸이했다. 3년 연속 음원•음반 본상을 받을지 관심이 모아진다.

 

마마무는 디지털 음원날 스페셜한 무대를 꾸민다. 마마무는 ‘고고베베’로, 멤버 화사는 솔로곡 ‘멍청이’로 디지털 음원 부문 본상 후보에 노미네이트됐다. 정량 평가로 본상 후보를 뽑는 골든디스크어워즈에 두 곡의 후보곡을 올리며 음원 파워를 증명했다.

 

밴드 잔나비는 디지털 음원 부문 본상 후보 자격으로 골든디스크어워즈에 입성한다. 골든디스크에 처음 출연하는 잔나비가 어떤 무대로 감동과 즐거움을 줄지 기대된다. 생애 첫 본상을 수상하고 ‘생황부는 여인상’ 트로피를 품에 안을지 기대를 모은다.

 

33회에서 베스트 O.S.T.를 수상하고 골든디스크어워즈와 첫 인연을 맺은 폴킴이 이번엔 ‘너를 만나’로 디지털 음원 부문 본상 후보 자격으로 참석한다. 지난 1년 간 다양한 히트곡을 내며 가파른 성장세를 보 인 폴킴이 골든에서 기세를 이어가 첫 본상을 받을지 기대된다.

 

한편, ’34회 골든디스크어워즈 with 틱톡’은 2020년 1월 4일(디지털 음원 부문)부터 1월 5일(음반 부문)까지 양일간 서울 구로구 고척 스카이돔에서 열린다. JTBC, JTBC2, JTBC4에서 생중계한다.

 

사진/골든디스크 사무국

노준영 nohy@dizcul.co.kr

지정된 태그가 없습니다

Comments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