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e Make Loud Culture

Dizcul » Broadcast

‘싸이코패스 다이어리’ 정인선, 첫 촬영컷 공개

Posted on 2019.10.04 | By

0 Flares Twitter 0 Facebook 0 Filament.io 0 Flares ×

0001054856_001_20191004081722268

 

‘싸이코패스 다이어리’ 정인선의 첫 촬영 스틸이 공개됐다.

 

tvN 새 수목드라마 ‘싸이코패스 다이어리’는 어쩌다 목격한 살인사건 현장에서 도망치던 중 사고로 기억을 잃은 호구 육동식(윤시윤 분)이 우연히 얻게 된 살인 과정이 기록된 다이어리를 보고 자신이 싸이코패스 연쇄살인마라고 착각하며 벌어지는 이야기다.

 

정인선은 극중 열정 충만한 동네 경찰 심보경으로 분한다. 심보경은 한때는 전설의 형사였지만 현재는 무너진 아버지를 보며 꿈 대신 현실을 택해 살아온 인물로, 의도치 않게 육동식의 기억을 잃게 만들고 그와 엮이게 되면서 연쇄살인마를 잡겠다는 야심을 품게 될 예정이다.

 

이 가운데 ‘싸이코패스 다이어리’ 측이 오늘(4일) 심보경으로 변신한 정인선의 첫 촬영 스틸을 공개해 관심을 높이고 있다. 공개된 스틸 속 정인선은 경찰 제복을 갖춰 입고 부드러운 카리스마를 보여주고 있다.

 

이어 정인선은 동그란 눈망울을 반짝이며 동네를 순찰하는가 하면, 싹싹하게 시민을 응대하고 있는 친절한 경찰의 면모로 눈길을 사로잡는다. 특히 얼굴 가득 햇살 미소를 머금은 정인선의 표정에서 풍겨져 나오는 밝은 기운이 보는 이들까지 미소 짓게 한다. 이에 정인선이 꿈 대신 현실을 선택하고 동네 경찰로 살아가면서도, 마음 속 열정을 잃지 않은 ‘심보경’으로 분해 보여줄 활약과 매력에 기대감이 높아진다.

 

‘싸이코패스 다이어리’ 제작진은 “정인선은 탄탄한 연기 내공을 바탕으로 첫 촬영부터 심보경 그 자체의 모습으로 감탄을 자아냈다. 더욱이 그는 동네 경찰로서 소탈하고 싹싹한 면모와 청순하고 사랑스러운 매력을 뿜어내며 현장에 웃음꽃이 피게 만들고 있다”면서, “정인선이 심보경으로 분해 보여줄 인생 연기와 매력을 기대해달라”고 전했다.

 

한편, ‘싸이코패스 다이어리’ 는 오는 11월 첫 방송 예정이다.

 

사진/tvN

노준영 nohy@dizcul.co.kr

지정된 태그가 없습니다

Comments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