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e Make Loud Culture

Dizcul » Dizculism

아스트로, 첫 월드투어 성료…글로벌 존재감 입증

Posted on 2019.04.29 | By

0 Flares Twitter 0 Facebook 0 Filament.io 0 Flares ×

A201904290052_1_20190429082809341

 

그룹 아스트로가 태국 공연을 끝으로 첫 월드투어를 성료했다.

 

아스트로(MJ, 진진, 차은우, 문빈, 라키, 윤산하)는 지난 3월 시작된 첫 월드투어 ‘ASTRO The 2nd ASTROAD TOUR [STAR LIGHT](더 세컨드 아스트로드 투어)’의 대장정을 성황리에 마무리했다.

 

아스트로는 지난 3월 16일 대만에서의 공연을 시작으로 19일부터 26일까지 미주 4개 도시와 30일 홍콩을 거쳐 지난 4월 27일 태국 방콕까지 총 7개의 도시에서 투어를 진행, 전세계에 퍼져있는 ‘아로하(아스트로 팬클럽)’와 만나며 그 위력을 실감케 했다.

 

투어의 매 공연마다 아스트로는 완벽한 무대로 관객들의 눈과 귀를 사로잡았다. 첫 정규 앨범의 타이틀곡 ‘All Night(전화해)’와 ‘MOONWALK(문워크)’ 등의 수록곡 뿐만 아니라 ‘고백’, ‘BABY(베이비)’, ‘숨가빠’, ‘니가 불어와’ 등 데뷔 때부터 현재까지 사랑 받고 있는 히트곡들의 완성도 높은 무대를 선보이며 현지 팬들의 열광적인 환호를 얻었다. 이외에도 아스트로는 콘서트에서만 볼 수 있는 커버 무대를 선보여 팬들의 마음을 뜨겁게 달아오르게 만들었다.

 

투어의 마지막을 장식한 방콕에서는 공항에서부터 많은 팬들이 아스트로를 반갑게 반겨주었고, 공연 장소인 BCC Hall을 가득 채운 팬들이 각 곡의 무대마다 이벤트를 선물해주어 아스트로가 큰 감동을 받기도 했다. 특히, ‘캅캅 컵쿤캅(감사합니다)’, ‘캅캅 낙라캅(사랑합니다)’ 등 아스트로만의 유행어를 만들며 팬들과 잊지 못할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

 

이처럼 아스트로는 월드투어 내내 뛰어난 가창력과 대체 불가한 퍼포먼스, 무대매너로 현지 팬들을 열광케 한 것은 물론 공연이 끝날 때는 항상 공연을 찾아준 팬들과 기념 사진을 찍으며 첫 월드투어 콘서트를 또 하나의 특별한 추억으로 남겼다.

 

첫 월드투어를 마치며 차은우는 “여러분과 함께한 투어가 드디어 마침표를 찍었다. 하나하나 너무 소중한 시간이었고 이 모든 건 아로하가 있기에 가능했다”고 소감을 전했고, MJ는 “끝까지 함께 즐겨주셔서 감사하다. 아로하가 있기에 우리가 있는 것이다”, 문빈 또한 “여러분들께 많은 에너지를 받고 간다. 너무 즐거운 시간이었다”라며 팬들을 향한 고마움을 감추지 않았다. 진진과 산하는 “다음에 더 좋은 공연으로 빨리 다시 오고 싶다”라고 팬들과 행복한 미래를 약속하기도 하고, 라키는 “이번 투어를 통해 팬들의 진정한 사랑을 느낄 수 있었다”라며 투어 마무리의 감격스러운 마음을 밝혔다.

 

그뿐만 아니라 공식 SNS에는 “아스트로와 ASTROAD를 함께 걸어주신 세계 각지의 아로하 여러분들 사랑하고 너무 감사합니다”라고 고마움을 전해 팬들의 마음을 감동으로 물들이기도 했다.

 

한편, 아스트로는 월드 투어를 통해 글로벌 영향력을 높이는데 성공했다. 미주 공연 중 빌보드 소셜 50 차트에 7위에 이름을 올리는가 하면, 투어 중 성공적인 일본 데뷔로 오리콘 위클리앨범 차트 3위, 타워레코드 주간 앨범 차트 정상을 차지하는 등 글로벌 인기를 증명해냈다.

 

사진/판타지오뮤직

노준영 nohy@dizcul.co.kr

지정된 태그가 없습니다

Comments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