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e Make Loud Culture

Dizcul » Music

여자친구, 두 번째 단독 팬미팅 ‘디어 버디’ 성료

Posted on 2019.02.11 | By

0 Flares Twitter 0 Facebook 0 Filament.io 0 Flares ×

201902110933070310_1_20190211093513926 201902110933070310_2_20190211093513930

 

걸그룹 여자친구가 두 번째 단독 팬미팅 ‘디어 버디’를 성공적으로 마쳤다.

 

여자친구는 지난 10일 서울 송파구 방이동 올림픽공원 올림픽홀에서 ‘여자친구 The 2nd FAN MEETING ‘Dear. Buddy -Cross the Sunset”을 열고 3천 여명의 팬들과 만났다.

 

이번 공연은 첫 단독 팬미팅 이후 2년 만에 개최되는 두 번째 팬미팅으로, 여자친구는 신곡 ‘해야’로 화려한 포문을 열며 팬들과 잊지 못할 특별한 추억을 쌓았다. 이어 여자친구는 ‘Memoria’, ‘One’, ‘Love Bug’, ‘유리구슬’, ‘오늘부터 우리는’, ‘시간을 달려서’, ‘너 그리고 나’, ‘밤’ 등 히트곡들을 라이브로 소화하며 팬들의 뜨거운 환호를 받았다.

 

최근의 관심사를 키워드로 꼽아보는 ‘Tok! Talk! Keyword’ 코너도 마련됐다. 여자친구는 반려견부터 인기리에 종영한 드라마 ‘SKY 캐슬’을 언급하며 다양한 이야기를 나눴다.

 

특히, 유주는 ‘SKY 캐슬’ 속 주인공들의 성대모사를 완벽히 따라 하며 웃음을 선사했다.

 

또, 여자친구는 버디와 함께 팀을 이뤄 서바이벌 게임을 진행하는 등 팬들과 가까이에서 소통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 외에도 멤버들의 비화를 전하는 ‘심장아 나대지마’, 음절을 조합해 미션을 수행하는 ‘씽!씽!뭅!뭅!’까지 다채로운 코너들로 150분을 꽉 채웠다.

 

특히, 팬미팅 말미에는 오는 5월 18~19일 양일간 여자친구의 단독 콘서트가 개최될 것임을 깜짝 예고, 팬들로 하여금 큰 호응을 얻었다.

 

여자친구는 “팬미팅 자리에서 콘서트 소식을 전할 수 있게돼 기쁘다”라며 “여자친구와 버디 모두에게 보물 같은 선물이기를 바란다. 더 좋은 무대들 준비할 테니 많이 기대해 주시기 바란다”고 말해 기대감을 높였다.

 

이어진 앙코르 무대에서 여자친구는 ‘A Starry Sky’, ‘Vacation’과 버디를 위한 팬송 ‘기억해(My Buddy)’를 부르며 팬미팅의 대미를 장식했다.

 

사진/쏘스뮤직

노준영 nohy@dizcul.co.kr

지정된 태그가 없습니다

Comments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