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e Make Loud Culture

Dizcul » Broadcast

‘붉은 달 푸른 해’ 대본리딩 현장 공개…“기대감 상승”

Posted on 2018.10.19 | By

0 Flares Twitter 0 Facebook 0 Filament.io 0 Flares ×

0000910794_001_20181019092803560

 

‘붉은 달 푸른 해’가 대본리딩 현장을 공개, 활기찬 출격을 알렸다.

 

MBC 새 수목드라마 ‘붉은 달 푸른 해’는 의문의 아이, 의문의 사건과 마주한 한 여자가 시(詩)를 단서로 진실을 추격하는 미스터리 스릴러. 오감자극 심리 수사극을 예고하며 2018 하반기 기대작으로 떠올랐다.

 

최근 진행된 대본리딩에는 도현정 작가, 최정규 감독을 비롯한 제작진과 김선아, 이이경, 남규리, 차학연, 나영희, 김여진 등 주요 역할을 맡은 배우들이 참석했다. 저마다 캐릭터에 몰입한 배우들의 열정과 에너지가 첫 호흡이라는 사실이 무색할 정도로 완벽했다는 후문이다.

 

극 중 차우경 역을 맡은 김선아는 휘몰아치는 사건 중심에 선 캐릭터의 요동치는 감정을 뛰어난 표현력으로 담아냈다. 특히 차우경이 눈물 흘리는 장면에서는 김선아는 리딩임에도 실제 눈물을 쏟았을 정도로 완벽한 몰입감을 선보였다.

 

이어 극 중 강력계 형사 강지헌 역을 맡은 이이경은 리듬감 있는 연기로 묵직함과 경쾌함, 진중함을 넘나들며 극의 분위기를 이끌었다. 순식간에 캐릭터에 몰입한 그의 모습은 남자답고 거칠게 돌아올 이이경을 기대케 했다.

 

남규리는 극 중 보이시한 느낌의 의문의 인물 전수영으로 분했다. 이에 그녀는 트레이드마크인 긴 머리를 싹둑 자르고 현장에 나타나 모두를 놀라게 했다. 겉모습 외에 연기적인 측면에서도 강렬한 존재감을 예고했다. 차학연 역시 밝은 미소부터 미스터리한 사건에 휘말리게 되는 모습까지 몰입도 있게 담아내 한층 성장한 연기력을 보여줬다.

 

이외에도 나영희, 김여진 등 연기파 중견 배우들이 대거 참여해 극에 탄탄함을 더했다. 더불어 아역배우들 역시 나이가 믿기지 않을 정도로 뛰어난 연기력을 선보여 감탄을 유발했다.

 

한편, ‘붉은 달 푸른 해’는 ‘내 뒤에 테리우스’ 후속으로 11월 말 방송 예정이다.

 

사진/메가몬스터

노준영 nohy@dizcul.co.kr

지정된 태그가 없습니다

Comments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