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e Make Loud Culture

Dizcul » Broadcast

‘스케치’, 메인 포스터 및 스페셜 포스터 공개…“정지훈-이동건-이선빈-정진영 눈길”

Posted on 2018.05.16 | By

0 Flares Twitter 0 Facebook 0 Filament.io 0 Flares ×

0003297961_001_20180516083803438

 

‘스케치’ 메인 포스터와 스페셜 스케치 이미지 2종이 전격 공개됐다.

 

JTBC 새 금토드라마 ‘스케치: 내일을 그리는 손(이하 스케치)’(극본 강현성, 연출 임태우)는 정해진 미래를 바꾸기 위해 고군분투하는 이들의 이야기를 담은 수사 액션 드라마. 연인을 잃은 강력계 에이스 형사와 72시간 안에 벌어질 미래를 그림으로 ‘스케치’할 수 있는 여형사가 함께 공조 수사를 펼치며 살인 사건을 쫓는다.

 

공개된 포스터는 우선 “72시간, 그려진 운명에 맞서야 한다!”는 강렬한 카피로 서로 목적은 다르지만, 저마다의 방식으로 정해진 미래에 부딪히는 4인의 스토리를 예고하고 있다. 또한 이미지 위에 미세하게 그려진 스케치는 그들이 마주하고 있는 현재인지, 혹은 이들이 마주하게 될 미래를 예측한 그림인지 궁금증을 불러일으킨다.

 

스케치로 표현된 강한 인상의 스페셜 이미지 또한 드라마와 인물들에 대한 흥미를 불어넣는다. 극 중에서 시현이 그리는 스케치처럼 섬세하게 묘사된 사건 현장의 단서와 포스터의 중심을 잡고 있는 강동수와 김도진, 유시현, 장태준의 초상. 특히 인물들의 눈빛에서 느껴지는 다양한 감정은 그려진 운명에 맞서는 저마다의 사연을 더욱 궁금하게 한다.

 

관계자는 “4인의 캐릭터와 그들의 사연에 호기심을 불러일으키는 메인 포스터와 스페셜 이미지가 공개됐다. 비슷한 운명에서 서로 다른 길을 선택한 두 남자 정지훈, 이동건과 미래를 예지하는 능력을 가지고 그들의 곁에서 함께 사건 깊숙이 관여하는 이선빈, 정진영의 대립과 이들이 만들어 갈 호흡을 기대해 달라”고 당부했다.

 

한편, ‘스케치’ 는 ‘에어시티’, ‘민들레 가족’, ‘짝패’, ‘유나의 거리’ 임태우 감독이 연출을 맡고, 드라마 ‘별순검 시즌3’, ‘신분을 숨겨라’, 영화 ‘임금님의 사건수첩’의 강현성 작가가 집필한다. ‘밥 잘 사주는 예쁜 누나’ 후속으로, 25일 오후 11시 첫 방송된다.

 

사진/JTBC

노준영 nohy@dizcul.co.kr

지정된 태그가 없습니다

Comments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