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e Make Loud Culture

Dizcul » Broadcast

김지원 “‘나의 해방일지’ ‘미정’은 자기만의 화단을 가꿀 줄 아는 사람”

Posted on 2022.04.26 | By

0 Flares Twitter 0 Facebook 0 Filament.io 0 Flares ×

배우 김지원이 화보를 통해 강렬하고 신비로운 매력을 발산했다.

 

25일, 소속사 솔트 엔터테인먼트 측은 라이프스타일 매거진 <싱글즈(Singles)>와 함께 한 김지원의 5월호 화보 사진 여러 장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 김지원은 화사한 빛과 묵직한 그림자가 만들어 낸 몽환적인 분위기 속에서 강렬한 아우라를 발산해 시선을 사로잡는다. 특히 그는 깊고 신비로운 눈빛과 우아하고 절제된 포즈로 강렬함과 고요함을 오가는 드라마 속 ‘미정’의 이미지를 자연스럽게 연출해, 현장에 있는 스태프들을 감탄시켰다는 후문.

 

화보 촬영과 더불어 진행된 인터뷰에서 김지원은 ‘나의 해방일지’ 속 ‘염미정’에 대해 “비밀의 정원을 갖고 있는 사람은 자기만의 꽃을 피운다고 한다. 난 이 말을 무척 좋아하지만 그렇게 하려 해도 늘 쉽지가 않더라. 근데 미정이는 본인만의 화단을 가꿀 줄 아는 사람 같아서 그게 너무 매력적이었다”라고 표현해 캐릭터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이어 그는 지난 필모그래피를 돌아보며 “작품에 임하면서 이 인물은 왜 이런 선택을 한 걸까, 나라면 어땠을까. 고민하고 또 이해하려 노력하다 보면 여러 가지로 생각이 많아진다. 그러면서 좌절하기도 하고, 용기를 얻기도 한다”라며 “정신을 차리고 돌아보면 저 자신이 과거보다 어쨌든 한 발자국이라도 더 앞서 있다. 작품을 할 때 삶의 진폭이 위아래로 가장 크게 움직이지만 결국은 앞으로 나아가는 시간이라 느낀다”라고 전했다.

 

또한 그는 “언젠가부터 예전 작품들을 볼 때마다 아쉬움이 남기 시작했다. 지금은 어떻게 하면 그런 아쉬움을 보완해 다음에 좀 더 좋은 모습을 보여드릴 수 있을까 고민하며 조금씩 수정해 나가는 과정이라고 생각한다”라고 연기를 대하는 마음가짐을 밝혔다.

 

한편, 김지원의 더 많은 화보 사진과 인터뷰 전문은 <싱글즈(Singles)> 5월호에서 확인할 수 있으며, JTBC 드라마 ‘나의 해방일지’는 매주 토요일, 일요일 밤 10시 30분에 방송된다.

 

사진/싱글즈(Singles)

노준영 nohy@dizcul.co.kr

지정된 태그가 없습니다

Comments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