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e Make Loud Culture

Dizcul » Music

‘방탄소년단부터 세븐틴까지’ 하이브 레이블즈, 10년 누적 앨범 판매량 5천만장 돌파

Posted on 2022.01.12 | By

0 Flares Twitter 0 Facebook 0 Filament.io 0 Flares ×

 

 

하이브 레이블즈 아티스트들이 가온차트 2021 연간 앨범 차트에 이어 10년 누적 앨범 판매량에서도 압도적인 존재감을 과시했다.

 

가온차트가 지난 10일 발표한 10년 누적 앨범 데이터(2011년 1월~2021년 11월 발매 앨범)에 따르면, 하이브 레이블즈 아티스트들은 총 5,067만 7,254장(2021년 11월 30일 기준)의 앨범 판매량을 기록했다.

 

데이터 집계기간에 방탄소년단은 총 3,278만 3,223장의 누적 앨범 판매량을 기록, 앨범 최다 판매 아티스트가 됐다. 특히, 지난 2020년 2월 발매된 ‘MAP OF THE SOUL : 7’은 460만 장 이상 팔려 방탄소년단의 위상을 재확인시켰다.

 

방탄소년단과 함께 ‘K-팝 양대산맥’으로 군림 중인 세븐틴은 누적 앨범 판매량 1,020만 1,354장을 기록하며 ‘텐 밀리언셀러’ 반열에 올랐다. 세븐틴의 누적 앨범 판매량은 지난 2019년 중반까지 약 300만 장이었으나 2년 3개월 만에 1,000만 장을 돌파하는 폭발적 성장세를 보였다.

 

하이브 레이블즈의 4세대 대표 아이돌 투모로우바이투게더와 ENHYPEN(엔하이픈)의 활약도 돋보였다. 투모로우바이투게더는 333만 2,307장, ENHYPEN은 250만 9,729장의 누적 앨범 판매량을 기록하며 각각 데뷔 3년 차, 2년 차(이상 집계기간인 2021년 기준) 그룹 중 앨범 최다 판매 아티스트가 됐다.

 

이외에도 뉴이스트가 185만 641장의 누적 앨범 판매량을 기록함에 따라 하이브의 모든 보이그룹이 누적 앨범 판매량 100만 장 이상을 달성했으며, 누적 앨범 판매량 100만 장을 넘긴 23개 그룹 중 5개 팀이 하이브 레이블 소속이다.

 

한편, 가온차트가 이에 앞서 지난 7일 발표한 ‘2021년 연간 앨범 차트’ 톱 100에서 하이브 레이블즈 아티스트들은 총 26개 앨범으로 연간 누적 판매량 1,523만 1,390장을 기록했다.

 

사진/빅히트 뮤직, 플레디스

노준영 nohy@dizcul.co.kr

 

지정된 태그가 없습니다

Comments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