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e Make Loud Culture

Dizcul » Broadcast

전지현X주지훈, ‘지리산’ 스틸컷 공개…“호흡 정말 좋았다”

Posted on 2021.10.08 | By

0 Flares Twitter 0 Facebook 0 Filament.io 0 Flares ×

 

 

전지현과 주지훈의 아이컨택 스틸이 공개됐다.

 

오는 23일 토요일 오후 9시 첫 방송을 앞둔 tvN 15주년 특별기획 ‘지리산’(극본 김은희/ 연출 이응복/ 제작 에이스토리, 스튜디오드래곤, 바람픽쳐스)에서 전지현(서이강 역)과 주지훈(강현조 역)이 지리산 국립공원 레인저로 변신, 서로의 파트너가 되어 특별한 케미스트리를 선보인다.

 

극 중 서이강(전지현 분)은 산귀신 ‘서마귀’라고 불릴 정도로 산에 통달한 최고의 레인저다. 능수능란하게 산을 누비고 천연덕스럽게 모든 업무를 완벽하게 해내는 그녀에게 사실 산은 곧 ‘죽음’이다. 과거 아픈 기억으로 인해 산의 무서움을 뼈저리게 느낀 후 냉소적인 시선으로 바뀌었고, 오직 조난자들을 죽음에서 구하는 것만이 서이강이 원하는 바다.

 

하지만 그런 그녀의 옆에 신입 레인저 강현조(주지훈 분)가 서게 되면서 변화의 바람이 분다. 세상을 애정어리게 바라보고 산을 사랑하는 그는 지리산의 ‘실과 바늘’처럼 언제나 서이강의 곁을 지키며 함께 사람들을 구하며 의문의 사건을 파헤치고, 그렇게 서로가 서로에게 소중한 파트너가 되어가는 것.

 

그 과정 속 매일 강현조를 타박하는 서이강과 능청으로 지지 않는 강현조의 ‘톰과 제리’같은 리얼한 티격태격 케미는 미스터리의 팽팽한 긴장감 속 보는 재미를 더할 예정이다.

 

뿐만 아니라 실제 촬영 현장에서도 전지현, 주지훈의 남다른 호흡이 빛을 발했던 터, 각자 캐릭터에 몰입한 두 배우가 함께일 때 더 증폭시킨 시너지를 기대케 하고 있다.

 

주지훈 역시 “먼저 공개된 영상들에서도 보이시겠지만 전지현 선배는 텐션이 좋다. 체력적으로 힘들 수 있는 상황에서도 늘 밝게 분위기를 이끌어주셨고, 덕분에 현장 분위기도 호흡도 너무 좋았다”는 비하인드 스토리를 전해 두 사람의 만남이 더욱 기다려지고 있다.

 

한편, ‘지리산’은 오는 10월 23일(토) 밤 9시 첫 방송될 예정이다.

 

사진/에이스토리

노준영 nohy@dizcul.co.kr

지정된 태그가 없습니다

Comments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